본문 바로가기

Design Story/Exhibition Review

(14)
쾰른 국제 가구박람회 [imm Cologne 2019] _ Design Analysis imm cologne 2019, 쾰른 국제 가구 박람회를 C.M.F 관점으로 살펴보겠습니다. 2019년 쾰른 국제 가구 박람회를 통해 발견된 주요 컬러는 Gray, Terracotta, Moss Green 입니다. 인테리어에서 중요한 핵심 컬러가 된 그레이가 웜톤에서 쿨톤까지 그 활용 범위가 확대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톤의 톤온톤의 배색이 세련되게 표현되어, 그레이 컬러의 깊이를 보여주는 전시 공간이 다수 눈에 띄였습니다. 매트한 질감에서 느껴지는 포근한 감성과 차갑지만 도시적인 감성을 상징화한 다크 그레이 컬러가 공간의 매력을 더합니다. 그레이를 기본으로 하는 세련된 배색은 도시적이고, 미니멀한 인테리어를 선호하는 분들에게 꾸준히 선택받고 있는 컬러로 소재와 디자인이 더욱 다양화되고 있습니다. 이탈리아..
쾰른 국제 가구박람회 [imm Cologne 2019] _ Interior Trend 지난 2019년 1월 14일부터 20일까지 개최되었던 세계 3대 가구 박람회중 하나인 imm Cologne 2019, 쾰른 국제 가구 박람회에 대하여 살펴보겠습니다. 매년 독일에서 개최되는 쾰른 국제 가구 박람회는 1월이라는 개최 시기상 한 해의 가구 트렌드를 전망할 수 있는 중요한 전시회로 평가받는 가구 박람회입니다. 2019년, 50개국 1,300여 업체가 참여한 이번 전시회에는 약 15만명이 참관하며, 국제적인 가구 영업 플랫폼으로서의 지위를 확고히 할 수 있었습니다. 2년에 한번 Imm Cologne와 함께 개최되는, 주방용가구, 주방가전, 빌트인가전 국제 키친쇼 ‘Living Kitchen’이 올해에는 함께 개최되어 Note Kuchen와 같은 세계적인 키친 브랜드를 비롯한 21개국 200여개사..
2018-19 밀라노 가구 전시회 & 유로쿠치나 Review 지난 4월 막을 내린 2018 밀라노 가구 박람회와 유로쿠치나에 대하여 살펴보겠습니다. 2018년 57회를 맞은 밀라노 가구박람회는,188개국 434,509명의 인원이 참관하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습니다. 2016년 대비 17%, 2017년대비 26% 성장한 관람객 수는 CMF를 비롯한 인테리어 분야에지속적인 관심의 증가를 보여주고 있는데요. 이번 밀라노 박람회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는, 메탈소재 주방 가전이 늘어나면서 가전과 어울리는 빌트인 주방 인테리어로의 변화로, warm gray와 dark gray의 솔리드 표면재나 스톤과 같은 추상 패턴이 더이상 파격적인 변화가 아닌 자연스러운 조화를 추구하며 적용되고 있습니다. 또한 심플하지만 필요한 것을 다 갖춘 나만의공간, 마음의 평화와 안식을 얻고자 하는..
2017 밀라노 가구박람회 마감재 리뷰 밀라노 가구박람회 (Salone del Mobile Milano)는올해 56번째를 맞는 밀라노 가구박람회는 세계 3대 가구 박람회로서, 2017년 4월 4일부터 9일까지 전세계 165개국 343,602명의 관람객과 함께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2,000여개의 주목받는 브랜드들이 전시를 펼쳤고 올해는 특별전으로 조명 전시인 Euroluce, 사무용가구 전시 Workplace 3.0 등을 선보여, 트렌드를 선도하는 다양한 가구에 집중된 전시회로 주목받았다.이번 포스팅을 통해 밀라노 가구박람회에서 주목할 만한 3가지 디자인 특징과 CMF 경향에 대해 살펴보고자 한다. - FURNITURE TRENDS - COMFORT DETAILS편안함을 주는 디테일 1인용 가구들이 더욱 더 진화하고 있다. 심플하지만 섬세한..
2017 imm 쾰른 가구박람회 쾰른 가구박람회(IMM Cologne)는 해를 넘겨 유럽에서 가장 먼저 진행되는 글로벌 인테리어 박람회 중 하나로 2017년 1월 16일~22일까지 독일 쾰른에서 개최되었다. www.imm-cologne-special.com 국제가구박람회에 선보여지는 가구디자인이 전 세계 사람들이 선호하는 디자인이라고 단정지을 수는 없지만,여기에서 세계 인테리어 디자인 업계에 파생되는 디자인 영향력은 결코 작다고 할 수 없다.이 중, 우리는 2017imm에서 전시되었던 가구의 표면 마감에 대해서 살펴보고자 한다. [COLOR] 먼저 컬러의 특징을 살펴보면, 최근 몇 년간 쾰른을 비롯한 밀라노, 메종오브제에서와 마찬가지로 고채도의 레드, 옐로, 블루의 기본 색상 보다는 오렌지, 그린, 청록, 퍼플 계열의 중간색상 위주로 ..
2017 서울리빙디자인페어 올해로 23회를 맞이한 서울리빙디자인페어는 지난 3월 8일부터 3월 12일까지, 5일간 코엑스에서 진행되었으며, 이번해 ‘역대 최다인 28만여명이 관람하였다. (2015년, 12만명 / 2016년, 27만명) 국내 인테리어 산업의 국제 경쟁력을 강화하고 소비자들의 감각을 높이기 위한 목적 아래 서울리빙디자인페어는 이번 2017년에 ‘우리집에 놀러와(Play at home)’ 라는 주제로 열렸다. 집은 생활을 담는 그릇으로, ‘우리 집’을 따뜻하고 활기찬 공간으로 만들자는 의미다. 2017 서울 리빙디자인 페어를 통해서최근 변화되고 있는 국내 주거 인테리어의 위상을 볼 수 있었는데, 집을 자신의 개성을 표출하기 위한 하나의 수단으로 여기게 되면서이전에 비하여, 기능 뿐 아니라 감성까지 파고드는 가구와 소품..
아시아 최대 규모의 2016 상하이 도모텍스 DOMOTEX asia는 매 년 3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바닥재 전문 박람회이다. 각국의 바닥재관련 업계 종사자들이 참관하는 대표 박람회로, 유럽, 중동,아시아 지역을 대표하는 거점인 독일 하노버(1월), 러시아 모스크바(1월, 격년으로 개최), 중국 상하이(3월), 터키 가지안테프(5월)에서 매 년 개최된다. 올 해로 18회째를 맞이한 2016 도모텍스 아시아는 2016년 3월 22일에서 24일까지 3일간 상해 푸동 신국제전람중심에서 개최되었다. 인테리어 시장의 고성장이 예상되는 중국에서 모든 바닥재관련 산업이 한자리에 모여 전세계 트렌드의 장이 되고있다. 이번 전시는 12개 홀에서 PVC 바닥재, 카페트, 우드 바닥재관으로 전시되었고, 역대 최대 수치인 59개국 1,441개사..
2016 리빙디자인페어 서울 리빙디자인페어는 작년(2015년) 21만명 등 매 년 최다 방문객 수를 갱신하고 있지만올 해 일어나고 있는 인테리어 열풍은 리빙디자인페어 사상 역대 최다인 27만명의 방문을 이끌어냈다.올 해 22주년을 맞은 서울리빙디자인페어는 '홈 큐레이션'을 주제로 293여 개의 홈 퍼니싱, 홈 엔터테인먼트, 홈 스타일링 등의 다양한 브랜드가 참여했다. 매 년 4명의 디자이너를 선정하여 발표하는 '디자이너스초이스'는 'Homescape, 즐거운 나의집'라는 컨셉으로 4가지 공간을 제안하였다. 1 최선희, FRDESIGN 대표 | Look-in Windiw2 최중호, 최중호스튜디오 대표 | Romantic Holiday3 김택수,(주)버텍스디자인 대표 | The Unseen and The Forgotten4 박근하..